이채익 국회 문체위원장, “울산시 내년도 문화재 활용사업 7건 선정”
상태바
이채익 국회 문체위원장, “울산시 내년도 문화재 활용사업 7건 선정”
  • 이형중 기자
  • 승인 2021.09.15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채익(사진)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이채익(사진)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은 문화재청으로부터 보고받은 바에 의하면 내년도 문화재 활용사업 관련해 울산시가 신청한 8건 중 7건이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울산시는 내년도 문화재 활용사업으로 생생문화재 3건, 향교서원 2건, 고택종갓집 2건, 문화재 야행 1건 등 총 8건, 14억원을 신청했다고 이 위원장은 설명했다. 문화재청은 이 중 고택종갓집 1건을 제외한 7건, 9억5250만원을 선정하고 국비 3억8100만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세부적으로는 △생생문화재 ‘이유정(남구)’ ‘반구대암각화(울주군)’ ‘울산동헌및내아(중구)’ 등 3건(1억5250만원) △향교서원 ‘언양향교(울주군)’ ‘울산향교(중구)’ 등 2건(4억25만원) △고택종갓집 ‘울산 학성이씨 근재공 고택(울주군)’ 1건(1억4750만원) △문화재야행 ‘수령칠사(중구)’ 1건(2억5000만원)이 선정됐다.

이채익 위원장은 “울산이 신청한 8건 중 7건이나 반영된 것은 다행이지만 위원장 취임 이전에 박상진 의사 생가 사업이 미반영키로 결정해 안타깝다”며 “내년에는 고헌 선생 관련 문화재 활용사업이 꼭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 위원장은 “문화 혜택이 수도권에 편중되어 있는데 지역 문화재를 활용한 사업에 보다 많은 국비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활동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형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민주당 울산동구지역위원회, “염포산터널 통행료 무료화를”
  • ‘주민 집회’ 영종산업 설비 반입 이틀째 무산
  • ‘찬투’ 피해 피항한 선박들
  • SK이노베이션, 배터리-석유개발 사업 분할 확정
  • 추석 앞두고 활기 넘치는 태화시장
  • 멸종위기 ‘구름병아리난초’, 울산 신불산서 개화 첫 포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