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그룹1%나눔재단, 동구 복지시설 7곳 선정
상태바
현대重그룹1%나눔재단, 동구 복지시설 7곳 선정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2.05.1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대중공업과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12일 현대중공업에서 ‘사회복지사업 공모전 후원금 전달식’ 행사를 갖고, 울산 동구지역 사회복지시설 7개 기관에 총 3100여만원을 지원했다.
현대중공업과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12일 현대중공업에서 ‘사회복지사업 공모전 후원금 전달식’ 행사를 갖고, 울산 동구지역 사회복지시설 7개 기관에 총 3100여만원을 지원했다.

1%나눔재단은 지난 3월 말부터 약 2주간 동구지역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사회공헌사업 공모전을 실시해 총 34곳에서 사업을 제안받았고, 울산사회복지협의회의 심의를 거쳐 동구장애인복지관, 남목노인복지관, 울산화정지역아동센터 등 7개 기관에서 제안한 사업을 지원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동구장애인복지관은 방학기간 동안 미술, 체육 활동을 곁들인 돌봄 프로그램을 실시, 장애아동 가정의 양육 부담을 덜어주는 한편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사업을 펼친다. 남목노인복지관은 세대 환경개선과 청소용품 지원을 통해 노인 가구에 쾌적한 주거 공간을 선물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가족 관계 형성 프로그램(동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직업재활훈련 공간 조성(동구종합사회복지관부설 장애인주간보호센터), 노인 심리 돌봄 프로젝트(방어진노인복지관), 아동 놀이 및 직업체험(울산화정지역아동센터), 책놀이 프로그램(사랑울타리) 등의 사업이 오는 10월 말까지 각 기관에서 실시된다.

석현주기자 hyunju021@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영남알프스 완등인증서 문복산 빠지나
  • [6·1 울산의 선택]보수단일화 결렬…울산시장선거 3파전으로
  • 울산 동구 남목2동 주민자치위원회, 큰마을 저수지산림공원 플로깅 실시
  • 尹정부 울산발전 7개 약속 내놨다
  • 尹의 ‘국립종합대 울산 이전 유치’ 空約 우려
  • 울산 중구, 서부권에 실내체육시설 건립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