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예술창작소 소금나루2014, 2023년 10기 입주작가 6명 선정
상태바
북구예술창작소 소금나루2014, 2023년 10기 입주작가 6명 선정
  • 서정혜 기자
  • 승인 2023.01.2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수연 작가의 ‘이미지의 숲, 숲의 이미지’ 전시 전경.
▲ 임정원 작가의 ‘연못의 지표’.
북구예술창작소 소금나루2014가 2023년 활동할 10기 입주작가 6명을 선정했다. 선정 작가는 강현신(입체·영상), 김수연(평면), 김진윤(평면·설치), 김병준(평면), 오수지(평면), 임정원(판화·바이오페이퍼·설치) 등이다.

선정된 작가들은 2월 입주작가 소개전을 시작으로 지역탐방, 프레젠테이션, 평론 매칭 워크숍 등의 다양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창작활동을 펼치게 된다. 입주 기간은 2월부터 11월까지 총 10개월이며, 입주 기간 개인 창작활동뿐만 아니라 예술 교육프로그램 등 지역 연계 활동을 통해 주민들과 다양한 예술 활동도 이어간다.

한편 북구예술창작소 소금나루2014는 지난해 12월까지 공모 접수를 통해 서류 적격자 49명을 대상으로 1·2차 심의를 진행했다. 심의를 맡은 박보정 위원은 총평에서 “올해 공모에 참여자 가운데 지역 연계 활동에 관심 있는 작가들이 많았다. 작품의 예술성과 가능성 그리고 지역 연계성을 평가에 반영해, 레지던시에서 지역의 예술 발전에 함께할 수 있는 작가군을 최종 선발했다”고 말했다. 서정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더 잘사는 울산 위해 힘차게 뛰어봅시다”
  • 오는 7일 시민과학 독수리학교 개교
  • 야생동물 먹이 제공에 주민불편 가중
  • [특별기고]지금 우리에게는 ‘도시숲’이 필요하다
  • [생존기로에 놓인 울산 산업계 ]고부가 선박·정유·전기차로 ‘글로벌 친환경’ 경쟁력 강화
  • 한파 가고 미세먼지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