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퓨처스 감독에 김용희 KBO 경기운영위원 선임
상태바
롯데, 퓨처스 감독에 김용희 KBO 경기운영위원 선임
  • 박재권 기자
  • 승인 2023.11.22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는 김용희(사진) KBO 경기운영위원을 퓨처스 감독의 적임자로 판단해 동행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김 감독은 롯데 원년 선수 출신으로서 미스터 올스타 선정 등 프랜차이즈 전통을 이어간 대표 선수였다.

롯데, 삼성 라이온즈, SK 와이번스(현 SSG 랜더스)에서 감독을 역임했고 SBS 스포츠 방송해설위원과 KBO 사무국에서 기술위원, 경기운영위원으로 활동했다.

김 감독은 “롯데 퓨처스 감독으로 선임돼 큰 책임감을 느낀다”며 “오랜 지도자 경험 및 KBO 사무국에서의 행정 노하우를 통해 롯데가 두꺼운 육성 시스템을 만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임 퓨처스 타격 보조는 이성곤 코치가 맡는다. 이성곤 코치는 경기고, 연세대를 졸업하고 2014년부터 두산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해 삼성, 한화 이글스를 거쳐 올 시즌 종료 후 은퇴했다.

퓨처스 코치진의 보직은 타격코치 이병규, 투수코치 임경완, 이재율, 배터리 코치 백용환, 수비코치 문규현, 주루코치 김평호로 결정됐다.

한편 롯데는 퓨처스 신임 감독이 선임됨에 따라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육성 시스템 확립에 초점을 맞춘다.

지난달 25일부터 시행한 마무리 훈련은 준주전급 선수들 위주로 부족한 부분 보완 및 신인 선수 기량 점검을 목표로 시행하고 있다. 오는 25일 마무리 훈련 종료 후 비활동 기간에는 상동야구장에서 신인캠프가 예정돼 있다. 훈련 기간은 내달 5일부터 2024년 1월31일까지 진행된다. 박재권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도시철도 1호선, 정차역 총 15개 조성
  • ‘녹슬고 벗겨진’ 대왕암 출렁다리 이용객 가슴 철렁
  • 정토사(울산 옥동)~무거삼호지구 직통길 낸다
  • 울산 동구 주민도 잘 모르는 이 비경…울산시민 모두가 즐기게 만든다
  • [창간35주년/울산, 또 한번 대한민국 산업부흥 이끈다]3년뒤 가동 年900억 생산효과…울산 미래먹거리 책임질 열쇠
  • 제2의 여수 밤바다 노렸는데…‘장생포차’ 흐지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