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인국공 사태 관련 청년 자유발언대 예정
상태바
미래통합당, 인국공 사태 관련 청년 자유발언대 예정
  • 이왕수 기자
  • 승인 2020.06.29 0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이 인천국제공항 비정규직 고용전환 문제, 일명 ‘인국공 사태’에 대한 청년들의 진솔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29일 직접 거리로 나간다.

통합당은 이날 오후 서울 노량진 컵밥거리에서 인국공 사태 관련 청년 자유발언대를 열 예정이다.

청년 자유발언대는 울산 울주 출신 서범수 의원의 제안으로 마련됐다. 서 의원은 “지금까지와는 다른 방식으로 거리에서 직접 청년들을 만나 청년들의 진솔한 목소리를 듣고 원내로 돌아와 제대로 준비해보자는 것이 이번 행사의 목적”이라며 “앞으로도 가능하다면 대한민국 많은 청년들에게 자신의 목소리를 전달할 기회를 자주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통합당 김재섭 비상대책위원은 “지금까지 당의 소통 형태와 달리 당사자들이 참여하기 편하도록 집회 시간을 공시생과 취준생들이 오후 수업을 마치는 시간으로 정했다”며 “어떠한 정치적 색채도 배제하고 오로지 청년들의 자유발언으로 행사가 진행되도록 기획했다”고 강조했다. 이왕수기자 wslee@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산새마을금고, 울산지역 중·고·대학생 총 62명에게 3000만원 장학금 전달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2020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15일, 울산세관, 계림고등학교 헌혈
  • 울산북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
  • 울산 진보당 “실거주 아닌 보유주택 매각을”
  • 우리나라사랑본부, 차별금지법 상정 규탄
  • 이미영 시의원, 울산 지역신문 발전 간담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