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익 “안보·국방 정책 근복적 전환 촉구”
상태바
이채익 “안보·국방 정책 근복적 전환 촉구”
  • 이왕수 기자
  • 승인 2021.01.13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채익 의원 등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방위원들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북 안보·국방 정책의 전면적이고 근본적인 전환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이채익(울산남갑) 의원을 포함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방위원들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북 안보·국방 정책의 전면적이고 근본적인 전환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 의원 등은 “김정은 정권은 지난 5일 평양에서 개막된 소위 제8차 노동당 대회를 통해 ‘강력한 국방력에 의거해 조국 통일을 앞당기겠다’고 천명하고, 이를 헌법보다 상위인 노동당 규약에 명기했다”며 “이는 ‘무력에 기반한 적화통일’을 단순한 대남협박이 아닌 국가의 기본전략으로 공식화·제도화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특히 “북한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제 제재와 압박, 경제 파탄과 수해라는 3중고 속에서도 대남 적화통일 망상을 포기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 실제 그것을 달성할 무력을 체계적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새해벽두부터 한반도 안보지형이 요동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왕수기자 wslee@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지愛(애) 종이와 전통차 이야기’, 남구 삼산에 문 열고 본격적인 영업 들어가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2021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22일, 현대중공업 현대일렉트릭 공군 제8146부대 참여
  • [특별기고] 코로나-19와 소상공인들을 위한 홍보 기구의 중요성
  • 백신 국내 도입 일정 2월 초로 당겨진다
  • 이채익 “세종보 등 철거 자연회복 근거 제시를”
  • 김기현, 세월호 유가족 사찰 무혐의에 사과 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