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운 겨울에도 우리를 지켜줘서 감사합니다”
상태바
“추운 겨울에도 우리를 지켜줘서 감사합니다”
  • 정세홍
  • 승인 2022.01.1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 남구 파랑새유치원 원아들은 13일 남부소방서 삼산119안전센터에 응원편지와 귤, 빵, 커피 등 격려품을 전달했다.
울산 남부소방서 삼산119안전센터에 고사리 손으로 쓴 응원편지와 격려품이 도착했다.

13일 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50분께 파랑새유치원 원아들이 응원편지와 귤, 빵, 커피 등 격려품을 전달했다.

원아들이 직접 쓴 손편지에는 현장에서 고생하는 소방관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울산을 지켜주셔서 감사하다, 추운 겨울에 애써주셔서 고맙다”는 내용이 담겼다.

정원도 삼산119안전센터장은 “원아들의 정성이 담긴 응원편지가 소방공무원의 자긍심과 보람을 느끼게 한다. 울산을 지키는 멋진 소방관으로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세홍기자 aqwe0812@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은 서고 울산은 패싱 불만 폭주
  • “18억에 매입한 부지, 폐기물 처리에 100억 부담”
  • [친절한 논설실:뉴스 톺아보기]울산도 교통오지 벗고 사통팔달 철도시대 개막
  • 울산시립미술관 1호 소장품, 백남준 ‘거북’ 위용
  • 울산 남구 추억의 고교시절 특화거리 조성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 울산 첫 공공미술관 ‘시립미술관’ 문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