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걸 울주군수, “전국 최고의 군으로 명성 회복”
상태바
이순걸 울주군수, “전국 최고의 군으로 명성 회복”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2.07.0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순걸 울주군수가 지난 1일 울산시 울주군청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김동수기자 dskim@ksilbo.co.kr
이순걸 울산 울주군수 지난 1일 울주군청 알프스홀에서 취임식을 갖고 4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이순걸 울주군수는 취임사에서 “내 삶에 스며드는 행복 울주를 조성하기 위해 새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이 군수는 “선거 때 공약한 것처럼 울주를 누구나 살고 싶은 행복한 기회의 도시로 발전시키겠다”면서 “과거 전국 최고의 군으로 위상을 떨쳤던 명성을 반드시 회복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군수는 “‘내 삶에 스며드는 행복 울주’를 위해 첫 번째로 군민의 생명을 중시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살피며 삶에 희망을 주는 ‘군민 행복시대’를 활짝 열고, 두 번째로는 현장을 찾고 군민의 편에 서는 것을 행정의 중심에 두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세 번째로 진정성 있는 군민과의 소통을 통해 군정에 변화의 새바람을 일으키겠다”며 “이 약속을 지키기 위해 청소년에게 꿈과 행복을 드리는 복지지원, 의료환경 개선, 1사 1 청년 채용 더하기 운동, 소상공인 지원, 관광 활성화, 안전하고 풍요로운 도시 조성에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 군수는 취임식을 마친 후 군수실에서 사무인계인수서에 서명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공행진’ 울산 남구 전셋값도 꺾인다
  • 울산, 마틴 아담 입단 화보 ‘헝가리도 배포’
  • 송정택지지구 공영주차장 조성 지지부진
  • 울산, ‘선두 굳히기’ 운명의 3연전
  • 울산 아파트값 3년만에 최대폭 하락
  • 울산농협 쌀 소비촉진 캠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