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대일함흥냉면 백년가게로 선정
상태바
울산 중구 대일함흥냉면 백년가게로 선정
  • 권지혜
  • 승인 2023.05.2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울산북부센터는 25일 울산지역 백년가게로 선정된 중구 대일함흥냉면을 방문해 현판식을 개최했다.
울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울산북부센터는 25일 울산지역 백년가게로 선정된 대일함흥냉면(울산 중구 명정4길 13(태화동))을 방문해 현판식을 개최했다.

백년가게 육성사업이란 제조업을 제외한 업력 30년 이상(국민추천제의 경우 20년 이상)의 점포 가운데 지속가능한 경영을 하는 모범 소상공인을 발굴하고, 선정 업체에 대한 후속지원을 통해 지역의 우수한 소상공인 성공모델을 확산시켜 나가는 사업이다. 현재 울산지역에는 총 28개 업체가 지정되어 있다.

대일함흥냉면은 지난 1995년 개업 이후 울산지역 최초로 야채냉면을 출시했으며, 가게의 명물인 반반냉면은 단골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현판식을 통해 백년가게 인증서와 현판이 제공됐으며, 온·오프라인 홍보 지원, 소상공인 정책자금 금리 인하 등 중소벤처기업부의 지원사업 신청 시 각종 우대를 받을 수 있다.

강기애 대일함흥냉면 대표는 “우리 가족이 먹는 음식을 만든다는 경영 철학을 기반으로 가게를 장기 운영해오고 있다”며 “울산지역 백년가게로 지정된 만큼 앞으로도 장수 가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권지혜기자 ji1498@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곳곳 버려진 차량에 예산·행정 낭비
  • 궂은 날씨에도 울산 곳곳 꽃놀이 인파
  • 확 풀린 GB규제…울산 수혜 기대감
  • [송은숙 시인의 월요시담(詩談)]복효근 ‘목련 후기(後記)’
  • [기고]울산의 랜드마크!
  • 이재명 대표에서 달려든 남성, 사복경찰에게 제압당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