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임직원 ‘사랑의 헌혈 릴레이’
상태바
동서발전, 임직원 ‘사랑의 헌혈 릴레이’
  • 이형중 기자
  • 승인 2020.07.29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부족 해결을 돕기 위해 상반기에 이어 두 번째로 ‘사랑의 헌혈 릴레이’를 시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7일 호남화력을 시작으로 동해화력, 울산화력, 울산 본사까지 임직원 73명이 헌혈 릴레이에 참여했다.

동서발전은 2004년부터 매년 본사 및 전 사업소에서 연 1회 사랑의 헌혈 릴레이를 시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누적 인원 4000여명이 릴레이에 참여해 생명 나눔을 실천했다.

이번에 149회째 헌혈에 참여한 김병조 동서발전 차장은 “코로나로 혈액 수급이 부족한 시기에 주변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헌혈에 참여하고 주변 사람들도 함께할 수 있도록 격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형중기자 leehj@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야 의원들 법안 발의 1인당 평균 6건
  • “여권은 공세 멈추고 월성1호기 감사결과 기다려야”
  • S-OIL, 7兆 프로젝트…울산에 2개 공장 건립
  • “3D프린팅 우수기술 보유 기업들 위한 거점센터로”
  • 울산항, 트램구축·수소 수입항으로 경쟁력 강화
  • 코스피 2300선 돌파 연고점 경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