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상의·울산청년다움, 창업 활성화 업무협약
상태바
울산상의·울산청년다움, 창업 활성화 업무협약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2.08.0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상공회의소 울산지식재산센터와 울산청년다움(대표 홍영일)은 3일 울산지역 청년 창업역량 강화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울산상공회의소(회장 이윤철) 울산지식재산센터와 울산청년다움(대표 홍영일)은 3일 울산상의 5층 소회의실에서 ‘울산지역 청년 창업역량 강화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청년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정보교류와 다양한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또 지역 내 청년창업 문제 해결을 위한 프로그램을 공동개발하고, 필요시 관련 정책을 정부에 건의할 예정이다.

홍영일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청년창업이 다양화되고, 양질의 청년 일자리가 창출됨으로써 궁극적으로 청년의 지역 안착률이 높아지는 계기를 마련할 것”고 말했다.

이에 엄영희 센터장도 “울산이 지속 발전 가능한 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청년층의 지역 유입 및 안착이 중요하다”면서 “청년 창업가들의 창업 생존율을 높일 수 있도록 특허·브랜드·디자인·기술홍보·해외진출 지원 등 다양한 지식재산 기반의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청년다움은 2021년 97명의 울산지역 청년들이 모여 설립한 단체다. 석현주기자 hyunju021@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마틴 아담 입단 화보 ‘헝가리도 배포’
  • ‘고공행진’ 울산 남구 전셋값도 꺾인다
  • 현대자동차 울산에 첫 전기차공장 신설
  • 송정택지지구 공영주차장 조성 지지부진
  • 울산 동구 슬도피아 재개장 불투명…완전 철거 가능성도
  • 울산, ‘선두 굳히기’ 운명의 3연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