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형 울산시의원, 사회적경제조직 지원 최선
상태바
김미형 울산시의원, 사회적경제조직 지원 최선
  • 이형중 기자
  • 승인 2020.07.29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미형 울산시의원은 29일 의회 연구실에서 울산사회적경제연대회의 임원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김미형 울산시의원은 29일 의회 연구실에서 울산사회적경제연대회의 임원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울산사회적경제연대회의는 울산지역 사회적경제조직의 연대·협동문화를 위해 지난 6월30일 창립했으며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 등 80여 개사가 참여하고 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사회적 기업에 대한 지원과 관심은 여전히 부족하다”며 “삶의 질 증진, 빈곤, 소외극복 등 공공의 이익이라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대화와 현장에 걸맞는 행정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울산에는 다양한 형태의 사회적 경제조직이 존재하고, 사회적 기업이 생각보다 많은 고용인원을 창출하고 있는 만큼 지원·육성기관 통합 등 우선적인 제도개선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김미형 의원은 “이번 간담회는 사회적경제를 이끌고 있는 주체들에게서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울산지역 사회적경제 조직의 유대는 물론 울산시에 걸맞는 행정적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형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야 의원들 법안 발의 1인당 평균 6건
  • “여권은 공세 멈추고 월성1호기 감사결과 기다려야”
  • S-OIL, 7兆 프로젝트…울산에 2개 공장 건립
  • “3D프린팅 우수기술 보유 기업들 위한 거점센터로”
  • 울산항, 트램구축·수소 수입항으로 경쟁력 강화
  • 코스피 2300선 돌파 연고점 경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