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입주기업 취득세 면제 혜택
상태바
울산시,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입주기업 취득세 면제 혜택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1.07.2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에 입주하는 기업의 업무용 부동산에 대한 취득세가 면제된다.

울산시는 ‘시세 감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제223회 울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원안 의결됐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울산강소특구에 입주하는 첨단기술기업, 연구소기업, 외국인투자기업, 외국연구기관이 업무에 직접 사용하기 위해 취득하는 부동산에 대한 취득세가 면제된다.

앞서 지난 2020년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울산과학기술원(연구개발 촉진) △울산반천일반산단(일부)(이전사업화) △울산하이테크밸리일반산단(일부)(창업생산) 등 3개소 총 3.01㎢(91만평)을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로 지정했다.

울산강소특구는 울산과학기술원을 기술핵심기관으로 ‘미래형 전지’를 지역 특화분야로 해 파급력 있는 기술창출-사업화-창업이 선순환하는 ‘미래형 전지 및 소재·부품 혁신 클러스터’로 조성해 지역의 산업구조를 다변화하고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특구내 입주기업에 대한 취득세 세제지원으로 첨단기술기업 입주촉진 등 특구의 개발·육성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강소특구 입주기업에 부동산 취득세 면제, 법인세 및 소득세 3년간 면제 등의 세제혜택과 기술사업화 자금 등이 지원되므로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석현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온산산단서 염산 5.5t 누출…주민들 병원行
  • 현대자동차, 국내 최초 콘셉트카 ‘포니쿠페’ 영상 공개
  • 현대차·기아, 중국 부진 여전…상반기 판매량 11%↓
  • BNK경남은행, 소통에 중심 둔 경영전략회의 감동
  • 경상일보 보도사진전 관람하는 지역 인사들
  • 여론전·민생현장행…대선주자들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