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단협 타결…역대 최단기간·최고 찬성률
상태바
SK이노베이션 단협 타결…역대 최단기간·최고 찬성률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1.07.2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이노베이션은 22일 서울 서린동 SK빌딩과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Comlpex)를 화상으로 연결해 ‘2021년도 단체협약 조인식’을 가졌다.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노사가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을 타결지었다. 특히 역대 최단 기간-최고 찬성률로 단체협약 잠정합의에 성공했다.

SK이노베이션은 22일 서울 서린동 SK빌딩과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Comlpex)를 화상으로 연결해 ‘2021년도 단체협약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단체협약은 지난달 16일 노사가 울산에서 첫 미팅을 열고 교섭을 시작한 지 3주만에 이끌어낸 결과다. 단협은 임금협상과 달리 다루어야 할 안건들이 많아 통상적으로 최소 3~4개월 이상이 걸린다는 점에 비춰보면 협상 기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된 것이다. 특히 이번 단협은 SK이노베이션 단협 역사상 최고의 투표율인 95.8%와 최고의 찬성률인 88.5%를 기록했다.

SK이노베이션은 “노사가 쌓아온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건설적 대화와 소통을 통해 합리적 해법을 모색한 결과”라며 “구성원들이 느끼는 불편함을 실질적으로 해소하고 세대별, 직무별로 모두 행복이 커질 수 있는 방향으로 노사 양측이 노력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 노사는 선진 문화를 바탕으로 회사의 지속가능 성장을 위해 ESG경영에 적극 동참하며 ‘뉴 SK이노베이션’을 함께 만들기로 했다. 노사는 구성원들의 휴가제 개선, 자녀 양육 및 학자금 지원 현실화, 생활 안정 지원 등의 크고 작은 안건들에 대해 합의했다. 또한 ‘노사 공동 TF’를 만들어 구성원들의 업무 몰입도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4조3교대인 현행 근무형태를 4조2교대로 전환하는데 필요한 검토를 하기로 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 사장은 “2021년 단협이 최단기간-최고 찬성률로 타결되면서 차원이 다른 노사문화라는 역사를 또 만들어냈다는 점에서 놀랍고 감사하다”며 “새로운 60년 출발점에서,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파이낸셜스토리 전략을 성공시켜 뉴 SK이노베이션을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당부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온산산단서 염산 5.5t 누출…주민들 병원行
  • 현대자동차, 국내 최초 콘셉트카 ‘포니쿠페’ 영상 공개
  • 현대차·기아, 중국 부진 여전…상반기 판매량 11%↓
  • BNK경남은행, 소통에 중심 둔 경영전략회의 감동
  • 경상일보 보도사진전 관람하는 지역 인사들
  • 여론전·민생현장행…대선주자들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