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오염물질 배출 위반, 울주내 매년 100여건 적발
상태바
환경오염물질 배출 위반, 울주내 매년 100여건 적발
  • 이왕수 기자
  • 승인 2021.08.0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산업단지와 일반산업단지 등 공단이 밀집한 울산 울주군 내에서 대기·수질·폐기물 등 환경오염물질 배출 기준을 지키지 않다 적발되는 사례가 매년 100여건씩 발생하고 있다.

5일 울주군에 따르면 올들어 7월까지 관내 환경오염배출 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점검에서 총 128건을 적발했다.

2018년 133건에서 2019년 145건으로 소폭 증가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와 맞물린 지난해 점검 자체가 줄다보니 적발 건수도 132건으로 줄었다.

하지만 올해부터 본격적인 점검이 이뤄지면서 적발 건수가 늘었다. 일부 사업장의 경우 1년에 2~3회씩 반복해서 적발되는 경우도 있었다.

환경부 지도점검 규정에 따라 점검해야 할 군내 사업장은 총 7099곳이다. 올해에만 총 5403곳을 점검한다.

전체 사업장 중 2209곳은 우수 사업장으로 지정돼 격년에 한 번씩 점검이 이뤄지는 반면 중점 사업장으로 지정된 39곳은 1년에 세 차례 점검을 받고 있다. 이왕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민주당 울산동구지역위원회, “염포산터널 통행료 무료화를”
  • ‘주민 집회’ 영종산업 설비 반입 이틀째 무산
  • ‘찬투’ 피해 피항한 선박들
  • SK이노베이션, 배터리-석유개발 사업 분할 확정
  • 추석 앞두고 활기 넘치는 태화시장
  • 멸종위기 ‘구름병아리난초’, 울산 신불산서 개화 첫 포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