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내년까지 860기 추가설치”
상태바
“울산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내년까지 860기 추가설치”
  • 이형중 기자
  • 승인 2021.09.1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15일 “6월말 기준 현재 울산에 설치된 전기자동차 충전시설은 총 1324기로, 내년까지 860기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친환경자동차 보급예산도 적극 확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시는 ‘전기차 보급 확대에 따라 닥쳐올 위기, 선제적으로 대처해야’한다는 고호근 울산시의원의 서면질문에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

시는 “지난 2016년 제정된 울산시 전기자동차 충전시설의 설치 등에 관한 조례에 따르면 설치기준은 100개 이상의 주차면수를 갖춘 공공건물과 공중이용시설, 50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 그리고 공용주차장에 주차면수 200개당 1개의 충전시설을 설차하되, 급속충전시설 1기를 포함하도록 하고 있다”면서 “향후 전통시장 공영주차장에도 충전수요와 이용자 편의를 고려해 충전시설이 설치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형중기자 leehj@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민주당 울산동구지역위원회, “염포산터널 통행료 무료화를”
  • ‘주민 집회’ 영종산업 설비 반입 이틀째 무산
  • ‘찬투’ 피해 피항한 선박들
  • SK이노베이션, 배터리-석유개발 사업 분할 확정
  • 추석 앞두고 활기 넘치는 태화시장
  • 멸종위기 ‘구름병아리난초’, 울산 신불산서 개화 첫 포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