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한다 착각에 흉기 휘둘러 상대 다치게 한 20대 실형
상태바
욕한다 착각에 흉기 휘둘러 상대 다치게 한 20대 실형
  • 이왕수 기자
  • 승인 2021.11.2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신에게 욕을 한다고 착각해 길에서 커터칼을 휘둘러 상대방을 다치게 한 2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은 특수상해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 울산의 한 도로에서 20대 남성 B씨에게 커터칼을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B씨가 자신에게 욕설한 것으로 오인해 시비가 붙었고 이같이 범행했다. B씨는 전치 6주 상처를 입었다. A씨는 또 몇 시간 후 다른 20대 여성이 자신에게 욕설을 한 것으로 착각해 커터칼로 겨누고 욕설하기도 했다. A씨는 훔친 차를 운전하다 전신주와 다른 차량을 들이받는 등 사고를 낸 혐의로도 기소됐다. 이왕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원개발 혁신도시 부지에 66층 등 오피스텔 3개동 건설
  • 대기오염물질 농도 조작 기업 무더기 기소
  • 이선호 울주군수, 대안리 일원 보행환경 개선사업 현장 방문
  • 울산시, 만24세 울산청년에 50만원씩 준다
  • 울산 북구, 양정 수양버들 공영주차장 준공식 가져
  • 울산 북구새마을회, 탄소중립 실천 결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