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공천 탈락한 허은녕, 울주군의원 무소속 출마
상태바
국힘 공천 탈락한 허은녕, 울주군의원 무소속 출마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2.05.1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허은녕(사진) 울산 울주군의원은 12일 울주군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울주군의원 나선거구(언양·삼남·두동·두서·삼동·상북)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허은녕(사진) 울산 울주군의원은 12일 울주군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울주군의원 나선거구(언양·삼남·두동·두서·삼동·상북)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허 의원은 이날 “원칙도 기준도 없고, 상식적이지도 정의롭지도 못한 공천 결과를 수용할 수 없다”며 “오직 주민들의 도움으로 울주군의회에 등원하기 위해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다”고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또 “특정인, 특정당의 거수기나 머슴이 아닌, 민심을 가장 두려워하고 민심에 귀기울이는 의원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허 의원은 지난 제7회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울주군의회에 등원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소속 군의원들과 함께 행정부에 추가경정예산 편성 관련 세부 자료 제출 요구를 거부하다 민주당 소속의 이선호 군수와 갈등을 빚었고, 지난해 9월 당에서 제적됐다. 이후 당적을 국민의힘으로 바꿨지만 공천 경쟁에서 탈락하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차형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영남알프스 완등인증서 문복산 빠지나
  • [6·1 울산의 선택]보수단일화 결렬…울산시장선거 3파전으로
  • 울산 동구 남목2동 주민자치위원회, 큰마을 저수지산림공원 플로깅 실시
  • 尹정부 울산발전 7개 약속 내놨다
  • 尹의 ‘국립종합대 울산 이전 유치’ 空約 우려
  • 울산 중구, 서부권에 실내체육시설 건립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