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급활동 유공 시민·구급대원 등 13명에 하트세이버 인증
상태바
구급활동 유공 시민·구급대원 등 13명에 하트세이버 인증
  • 강민형 기자
  • 승인 2023.01.2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 남부소방서(서장 윤태곤)는 25일 오전 남부소방서에서 2022년 4분기 구급활동 유공자에 대한 세이버 인증서 수여식을 열었다.
울산 남부소방서(서장 윤태곤)는 25일 소방서에서 2022년 4분기 구급활동 유공자에 대한 세이버 인증서 수여식을 열었다.

수여식에는 4분기 구급활동 중 심정지·뇌졸중, 외상환자를 현장에서 소생시킨 구급대원과 시민 등 13명이 선정돼 하트세이버를 수여받았다.

TS교통안전공단소속 김행섭씨는 지난해 10월25일 울산 남구 삼산동 태화강변에서 심정지 환자를 발견해 구급대원 도착 전 신속한 심폐소생술을 시행한 바 있다.

119구급대원 김보혜 소방위 등은 전문심폐소생술을 시행해 환자의 뇌손상을 막고 귀중한 생명을 구했다. 당시 심정지 환자는 현재 회복되어 일상생활로 복귀한 상태다.

김행섭씨는 “응급처치 교육 받은 것을 통해 생명을 살려서 기쁘다. 응급처치 실습교육 통해 몸소 체험 했기에 용기를 내어 심폐소생술을 하였고 이러한 교육은 꼭 필요하다는 것을 이번 사례를 통해 실감했다”고 말했다.

강민형기자 min007@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더 잘사는 울산 위해 힘차게 뛰어봅시다”
  • 오는 7일 시민과학 독수리학교 개교
  • 야생동물 먹이 제공에 주민불편 가중
  • [특별기고]지금 우리에게는 ‘도시숲’이 필요하다
  • [생존기로에 놓인 울산 산업계 ]고부가 선박·정유·전기차로 ‘글로벌 친환경’ 경쟁력 강화
  • 한파 가고 미세먼지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