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설계 경제성 검토로 상반기 198억 절감
상태바
울산시 설계 경제성 검토로 상반기 198억 절감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4.07.11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올해 상반기 설계 경제성 검토(VE·Value Engineering)로 예산 198억원을 절감했다고 10일 밝혔다.

설계 경제성 검토란 사업 시행부서에서 완료한 설계 내용을 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다시 한번 검토하는 것이다.

시는 2009년부터 총공사비 100억원 이상 울산시·구군 시행 건설 공사에 대해 설계 경제성 검토를 시행해 왔다. 지난해 하반기부터는 대상 사업을 총공사비 50억원 이상 공사·공단 시행 건설 공사까지 확대했다.

그 결과 해상물류 통합검증센터 건립 8억원, 옹기마을 명소화 사업 21억원, 울산권역 노후 하수관로 정비공사 23억원, 회야 계통 송수관로 복선화 사업 140억원 등 올해 상반기에만 총 198억여원을 절감했다.

이 사업으로 2022년과 2023년 한 해 동안 각각 123억원(7건), 137억원(11건)을 절감한 것에 비해 성과가 크게 늘었다.

예산 절감과 함께 분야별 전문가 제안 304건을 반영해 시설물 가치를 높였다고 시는 설명했다.

울주 옹기마을 명소화 사업 건립 공사에서 구조물 가시설 공법을 변경하는 내용의 전문가 제안을 반영해 예산 9억원을 절감하고, 인접 건물 침하를 방지하는 등 안전성을 높인 사례가 대표적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축적된 성과를 바탕으로 제안 중 가치 향상형 제안 비율을 늘려 공공시설물의 가치와 품질을 높이고 예산을 절감해 설계 경제성 검토 효과를 극대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석현주기자 hyunju021@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맨발산책로 조성붐 ‘자연환경 훼손’ 찬반 논란
  • [최석영의 버섯이야기(46)]장마, 야생버섯 입문의 최적기
  • 모든 빵이 천원…순식간에 동난다
  • [경상시론]도시와 산업의 조화 - 남목 산업단지 경관디자인의 혁신적 방향
  • 울산금연지원센터, 금연 성과대회 ‘우수’ 선정
  • ‘연구행정 지식잔치 in UNIST’ 성료, 18개 강연·기관 교류 등 유익한 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