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보건소 임신부에 덴탈마스크 7장씩 추가 배부
상태바
울산 북구보건소 임신부에 덴탈마스크 7장씩 추가 배부
  • 정세홍
  • 승인 2020.04.03 0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보건소가 보건소에 등록된 임신부 1400명에 덴탈 마스크 9800매를 추가 배부한다.

이번 마스크 배부는 울산시에서 추가로 지원받아 3회째 진행하는 것으로 임신부 1명에 7장씩 지급된다. 오는 6일부터 대상자에게 우편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북구는 지난달 임신부 방역물품 꾸러미(마스크·손소독제 등) 1400세트와 울산시에서 수령한 덴탈 마스크 4200매를 배부한 바 있다.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상대적으로 면역력이 낮은 임신부에 대한 마스크 지원으로 감염을 예방할 수 있기를 바란다. 임신부에 대한 각종 지원사업으로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보건소는 임산부의 산전·산후 관리를 위해 주수별 맞춤 검사 및 영양제 지급, 의료비 지원 등의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또 내년 울산에서 최초로 북구 호계동에 개원 예정인 공공산후조리원 운영 준비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임신부 마스크 배부 등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북구보건소 모자보건실 전화(241·8244)로 하면 된다.
 정세홍기자 aqwe0812@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청와대 교육비서관 박경미·의전비서관 탁현민
  • ‘땀 아끼지 않는 4년’ 약속
  • 간절곶서 국회의원 첫 출발 각오 다져
  • 21대 국회 4년 대장정에 돌입, 울산현안 위한 여야협치 기대
  • 자동차산업, R&D 등 세액공제율 인상을 조선업, 노후LNG선 조기 대체발주를
  • 현대자동차, 한화큐셀과 태양광 연계 에너지 저장장치(ESS) 공동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