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세월호 유가족 사찰 무혐의에 사과 촉구
상태바
김기현, 세월호 유가족 사찰 무혐의에 사과 촉구
  • 이왕수 기자
  • 승인 2021.01.21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기현(울산남을·사진) 국회의원
김기현(울산남을·사진) 국회의원은 세월호 참사 특별수사단의 ‘기무사·국정원의 유가족 사찰’ 등에 대한 무혐의 처분과 관련한 논평를 통해 “대통령의 잘못된 돌팔매로 죄 없는 사람이 억울한 죽임을 당했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은 당시 ‘기무사의 세월호 유족 사찰은 구시대적이고 불법적 일탈 행위’라며 주홍글씨로 낙인찍었는데, 이 발언은 평생 군인의 긍지를 지키고 살아온 이재수 전 기무사령관을 죽음으로 내모는 모욕이 됐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죄 없는 사람에게 죄를 뒤집어씌워 죽음으로 내모는 일을 정의라는 이름으로 자행한 사안에 대해 대통령이 직접 사과하시는 것이 도리이자 정의에 부합한다”고 덧붙였다. 이왕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고 박칠선 씨(시각장애인)가 기탁한 후원금으로 13명 학생들에게 장학금 전달
  • 울산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개관 18주년 맞아 '시복이의 18K 라디오' 2부작 진행
  • 울산지역 26일 백신접종 시작, 제1호는 이동훈 길메리요양병원 부원장
  • 울산동구노인복지관, 정월대보름 맞이 비대면 이벤트 실시
  • 울산광역자활센터, 고래의꿈 200만 원 개화방 100만 원 각각 후원 받아감염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방역실시
  • 울산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 긴장속 편안하게 치러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