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0.9%↓…3100선 무너져, 글로벌 채권 금리상승 부담 작용
상태바
코스피 0.9%↓…3100선 무너져, 글로벌 채권 금리상승 부담 작용
  • 김창식
  • 승인 2021.02.22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2일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현황판에 코스피, 원/달러 환율, 코스닥 지수 종가가 표시되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장보다 27.87p(0.90%) 내린 3079.75에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0.82p(1.12%) 내린 954.29에 마감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에서 4.5원 오른 달러당 1110.4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3100선 이하로 추락했다.

22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27.87p(0.90%) 내린 3079.75에 장을 마쳤다.

글로벌 채권 금리의 가파른 상승세가 지속된 게 부담 요인으로 작용하면서 2차전지·인터넷·게임 등 증시 강세를 견인했던 대형 성장주들이 줄줄이 하락했다.

외국인은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3210억원, 기관은 4582억원을 순매도해 지수 하락을 견인했다. 개인은 7484억원을 순매수해 지수 하단을 받쳤다.

코스닥지수는 10.82p(1.12%p) 내린 954.29에 마감했다. 김창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시「가덕도신공항 건설을 위한 특별법」국회 통과 환영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2021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26일, 울산광역시남구청, 울주군시설관리공단, 온산읍 주민자치위원회,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 헌혈
  • 울산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고 박칠선 씨(시각장애인)가 기탁한 후원금으로 13명 학생들에게 장학금 전달
  • 울산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개관 18주년 맞아 '시복이의 18K 라디오' 2부작 진행
  • 울산지역 26일 백신접종 시작, 제1호는 이동훈 길메리요양병원 부원장
  • 울산동구노인복지관, 정월대보름 맞이 비대면 이벤트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