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단화학신소재 등 5개 분야 집중 육성
상태바
첨단화학신소재 등 5개 분야 집중 육성
  • 이춘봉
  • 승인 2022.05.1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시는 12일 시청 국제회의실에서 김선중 울산대학교 명예교수를 위원장으로 울산시 2023년도 지역 혁신성장 시행계획(안)을 심의하는 제3회 울산시 지역 혁신협의회를 개최했다.
울산시가 미래 모빌리티 전장화 부품과 첨단화학신소재 등 5개 분야 혁신 산업의 집중 육성을 위해 혁신 성장 시행 계획을 수립한다. 시는 이를 통해 주력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성장 산업을 육성하는 등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는 계획이다.

시는 12일 본관 4층 국제회의실에서 ‘2022년 제3회 울산시 지역혁신협의회’를 열었다.

협의회는 2023년도 지역 혁신 성장 시행계획안을 심의한 뒤 원안 가결했다.

시는 미래 모빌리티 전장화 부품,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자재, 첨단화학 신소재, 저탄소에너지 부품, 바이오 분석 진단 서비스 산업을 중점적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역 혁신 성장 계획을 수립한다. 2024년 사업체 수 960개, 종사자 21만2000명 달성이 목표다.

시는 주력 산업의 의존도를 줄이는 한편 주력 산업의 고도화·서비스업 발전 등을 위해 산업구조 다변화를 추진한다.

또 바이오헬스 등 지속 가능한 지역 경제의 성장을 위해 신성장 동력 산업을 발굴·육성하고 수소 등 경쟁 우위 요소는 국제 표준화 및 조기 상용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우선 미래 모빌리티 전장화 부품 분야를 혁신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집적화를 통한 글로벌 생산 거점을 구축한다. 부품 생태계 전환을 지원하고 기술인력을 양성하는 등 324억원을 투입한다.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자재 분야에서는 ICT 융합 친환경 선박 기자재 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신시장을 선도키로 했다.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자재 생태계 강화 및 기술 상용화 등에 67억원을 책정했다.

첨단화학 신소재 분야 혁신을 위해서는 미래 수요에 선제 대응해 첨단화학 신소재 글로벌 시장 성장을 주도한다. 고기능성 화학 소재 기반 구축·첨단 소재 다변화 지원 등에 165억원을 지원한다.

저탄소에너지 부품 육성을 위해 전주기 생태계 확립을 통한 탄소중립화를 실현한다. 저탄소에너지 부품 R&D 및 인력 양성 등에 174억원을 투입한다.

바이오분석 진단 서비스 혁신을 위해 빅데이터 기반 질환 맞춤형 유전체 분석·진단 시스템 기술을 확보하고 축적된 한국인 유전체 데이터를 활용해 질병 예측·대응 체계를 구축하는 등 32억원을 지원한다.

한편 2023년도 지역 혁신 성장 시행계획안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본회의의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이춘봉기자 bong@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영남알프스 완등인증서 문복산 빠지나
  • [6·1 울산의 선택]보수단일화 결렬…울산시장선거 3파전으로
  • 울산 동구 남목2동 주민자치위원회, 큰마을 저수지산림공원 플로깅 실시
  • 尹정부 울산발전 7개 약속 내놨다
  • 尹의 ‘국립종합대 울산 이전 유치’ 空約 우려
  • 울산 중구, 서부권에 실내체육시설 건립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