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인구 유출 가속도···3개월 째 월 1천명 이상 빠져나가
상태바
울산 인구 유출 가속도···3개월 째 월 1천명 이상 빠져나가
  • 김창식
  • 승인 2022.05.2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들어 주춤하던 울산 인구 유출에 다시 속도가 붙었다.

월평균 순유출 인구가 3개월 연속 1000명대를 넘어섰다.

25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국내 인구이동 통계’에 따르면 4월 중 울산 전입인구는 8760명, 전출인구는 9398명으로 총 1140명이 순 유출됐다.

올해 울산 인구는 1월 521명에 그쳤다가 2월 1641명, 3월 1293명으로 3개월째 1000명대를 웃돌았다.

4월 울산의 인구 순이동률(순유출률)은 -0.7%로 광주(­1.0%)에 이어 전국에서 두번째로 높았다.

시도별로는 9개 시도의 인구가 순유출된 가운데 서울(-4166명), 부산(-1588명), 광주(-1142명)에 이어 4번째로 순유출 인구가 많았다.

반면  경기(3588명), 충남(1381명), 인천(1289명) 등 8개 시도 인구는  순유입됐다.

한편,  국내 인구이동이 48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4월 국내 이동자 수는 48만3000명으로 1년 전보다 18.7% 줄었다.  이는 4월 기준으로 1974년(48만명) 이후 48년 만의 최저치다.

통계청은 고령화에 따른 인구 구조 변화로 국내 이동자 수가 감소했다고 분석했다. 

이동률이 높은 10∼40대 인구는 줄고 이동률이 비교적 낮은 50대 이상 인구는 늘면서 전체 인구 이동률이 떨어지고 있다고 통계청은 부연했다.  김창식기자 goodgo@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마틴 아담 입단 화보 ‘헝가리도 배포’
  • ‘고공행진’ 울산 남구 전셋값도 꺾인다
  • 현대자동차 울산에 첫 전기차공장 신설
  • 송정택지지구 공영주차장 조성 지지부진
  • 울산 동구 슬도피아 재개장 불투명…완전 철거 가능성도
  • 울산, ‘선두 굳히기’ 운명의 3연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