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날씨]울산도 23일부터 장마…25일까지 비소식
상태바
[울산날씨]울산도 23일부터 장마…25일까지 비소식
  • 이춘봉
  • 승인 2022.06.2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전국이 장마에 돌입한 뒤 폭우와 폭염이 번갈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22일 기상청에 따르면 23일 북쪽에서 남하한 중규모의 저기압이 중부지방 북쪽을 지나가고 이에 남쪽에 머물던 정체전선이 북상해 23~24일 전국에 장맛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남부지방 일부는 25일 오전까지도 비가 계속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이번 장맛비는 남쪽 북태평양 고기압이 일시적으로 많은 수증기를 공급하면서 강수량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정체전선이 현재 예상보다 늦게 남하할 가능성도 있는 상황인데 이러면 강수량이 증가한다.

수도권·강원영서·충청·경북북부·호남·경남서부내륙·제주는 강수량이 30~100㎜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경기북부·강원영서북부·호남·제주에 비가 많이 오는 곳은 강수량이 120㎜ 이상이며, 강원영동·경북남부·경남(서부내륙 제외)엔 비가 10~70㎜ 올 것으로 예보했다.

오래 가뭄이 이어져 땅이 메마른 상태에서 갑작스럽게 많은 비가 내리기 때문에 붕괴사고가 발생할 위험이 크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장맛비가 내리고 난 뒤 25~27일엔 우리나라가 고기압권에 들면서 대기 중 습기가 많고 폭염이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혜윤기자 hy040430@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송철호 시장·김두겸 당선인 베스타스 공장 울산 유치 공조
  • 울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울산지원단과 업무협약식 가져
  • 국민의힘 기초단체장도 완승…226곳 중 145곳 당선
  • [6·1 울산의 선택]4년전 판박이 압승…이번엔 국힘이 웃었다
  • 민주당 울산시당 “시민 질책 받아들이겠다”
  • 가스·대중교통 요금 동결·울산페이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