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부산예한방병원과 사회공헌‘같이가예’ 추진
상태바
울산, 부산예한방병원과 사회공헌‘같이가예’ 추진
  • 신형욱 기자
  • 승인 2022.06.2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산예한방병원 손정호 병원장이 지난 19일 울산 문수축구장에서 열린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와의 K리그1 경기에서 김광국 울산 현대 단장에게 같이가예 한방약을 전달하고 있다.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현대와 부산예한방병원이 공동 사회공헌 프로그램 ‘같이 가예’로 지역 사회에 온정을 나눴다.

올 시즌 사회공헌 후원 협약을 체결하며 울산과 함께하게 된 부산예한방병원은 울산의 K리그 득점마다 30만원의 기부금을 적립하는 ‘같이 가예’를 추진해 오고 있었다. 울산은 지난 15라운드를 기준으로 총 25득점을 올려 기부금 750만원을 적립했으며, 위 기부금에 상응하는 한방약이 지난 19일 문수축구경기장에서 1차 기금으로 지역 내 소외계층에 전달됐다.

부산예한방병원은 남은 2022시즌 K리그 경기에서도 울산의 득점마다 30만원을 적립, 이를 울산과 부산예한방병원의 이름으로 기부하는 ‘같이 가예’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지속 이어갈 예정이다. 이춘봉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송철호 시장·김두겸 당선인 베스타스 공장 울산 유치 공조
  • 울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울산지원단과 업무협약식 가져
  • 국민의힘 기초단체장도 완승…226곳 중 145곳 당선
  • [6·1 울산의 선택]4년전 판박이 압승…이번엔 국힘이 웃었다
  • 민주당 울산시당 “시민 질책 받아들이겠다”
  • 가스·대중교통 요금 동결·울산페이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