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경총과 안전경영체계 종합심층진단
상태바
현대자동차, 경총과 안전경영체계 종합심층진단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2.07.0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대자동차와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지난 1일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 종합심층진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대자동차와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지난 1일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Level­Up) 종합심층진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은 안전과 관련된 5개 분야(조직·인력, 예산, 교육, 노사관계, 안전문화)에 대한 자문단을 구성해 선진국 동향과 우수사례를 연구·조사하고, 구체적인 사례를 바탕으로 사업장을 종합적으로 진단한 뒤 맞춤형 안전보건관리체계 솔루션을 제공하는 협업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뤄졌다.

중대재해처벌법 컴플라이언스(준법 경영) 차원을 넘어 사업장의 안전관리 수준을 심층적으로 진단하기 위해 경제단체와 민간기업이 업무협약을 맺은 것은 국내 최초라고 경총은 설명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동근 경총 부회장, 이동석 현대차 대표이사, 김규석 고용노동부 산재예방감동정책관 등이 참석했다.

이동근 부회장은 “본 협약이 민간 차원의 전문적인 안전진단 수준을 끌어올릴 수 있는 선례가 되길 바란다”며 “국내 사업장 전반의 안전보건관리체계에 대한 심층진단 기회가 대폭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석 대표이사는 “이번 협업체계를 통해 안전관리 수준을 심층적으로 분석하고, 실질적인 사고 예방을 위한 투자와 자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안전경영체계를 선도하는 일류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석현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공행진’ 울산 남구 전셋값도 꺾인다
  • 울산, 마틴 아담 입단 화보 ‘헝가리도 배포’
  • 송정택지지구 공영주차장 조성 지지부진
  • 울산, ‘선두 굳히기’ 운명의 3연전
  • 울산 아파트값 3년만에 최대폭 하락
  • 울산농협 쌀 소비촉진 캠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