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스병원,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 1등급
상태바
마더스병원,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 1등급
  • 전상헌 기자
  • 승인 2022.08.0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담의료재단(이사장 김복광) 마더스병원(병원장 황병주)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는 의료급여 정신질환자에 대한 효과적인 의료서비스 제공과 지역사회 복귀 기반 마련을 목적으로 심평원이 시행하고 있는 제도다.

평가는 2021년 1~6월까지 정신과 입원진료비를 청구한 의원급 이상 376개 기관(6만3807건)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개인정신치료 실시 횟수(주당) △퇴원 후 30일 이내 낮병동 또는 외래방문율(조현병·알코올장애) △퇴원환자의 입원 일수 등을 평가했다.

마더스병원은 적정성 평가 결과 종합점수 84점을 받아, 종합 평균 74.1점을 훨씬 웃도는 점수로 울산 중구 옥교동에 있는 사람이소중한병원과 함께 1등급 의료기관에 선정됐다.

전상헌기자 honey@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마틴 아담 입단 화보 ‘헝가리도 배포’
  • ‘고공행진’ 울산 남구 전셋값도 꺾인다
  • 현대자동차 울산에 첫 전기차공장 신설
  • 송정택지지구 공영주차장 조성 지지부진
  • 울산 동구 슬도피아 재개장 불투명…완전 철거 가능성도
  • 울산, ‘선두 굳히기’ 운명의 3연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