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첫 장애인주간보호시설 개소
상태바
서부권 첫 장애인주간보호시설 개소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2.11.2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 서부권역에 장애인주간보호시설이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 정인장애인주간보호시설(시설장 김진훈)은 23일 울주군 언양읍 구수길 67에서 개소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
울산 서부권역에 장애인주간보호시설이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 정인장애인주간보호시설(시설장 김진훈)은 23일 울주군 언양읍 구수길 67에서 개소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

정인장애인주간보호시설은 대지면적 1676㎡, 시설면적 135㎡ 규모로 건립됐으며, 프로그램실과 심신안정실, 탕비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만 16세 이상 발달장애인과 뇌병변장애인, 지체장애인 등 장애 유형에 상관없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시설에서는 장애인들의 일상생활 능력 향상과 자립에 필요한 인지와 언어, 사회교육, 사회 적응 훈련과 함께 부모상담 등 장애인과 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차형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생포 사람들의 이야기, ‘장생포 고양이 고랭이의 탐험일지’ 성료
  • 울산 울주군 건축 인허가 지연 빈번 불만고조
  •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울산지역대학 총학생회 김세진 회장, 후원금 100만원 기정 기탁
  • MTB 동호인 1천여명 영남알프스 단풍속 내달렸다
  • [문화공장-공업도시 울산, 문화도시로 거듭나다]도심 떠나 한적한 산골에 전시나들이
  • 김두겸 시장, 내년 국비확보 위해 동분서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