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명품부추 출하
상태바
울산 북구 명품부추 출하
  • 오상민 기자
  • 승인 2022.12.06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맛과 향이 뛰어나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울산 북구 명품 부추의 첫 출하 작업이 5일 농소황토부추작목반 출하장에서 열렸다. 농소농협 정성락 조합장과 작목반원들이 서울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으로 보내는 부추를 차량에 싣고 있다. 김동수기자
울산 북구 3개 작목반(농소황토부추·산전부추·하나부추)은 5일 농소황토부추작목반 출하장에서 올해 부추를 첫 출하했다. 내년 5월10일까지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도매시장에 출하할 계획이다.

북구 3개 부추작목반은 58개 농가 72㏊에서 부추를 재배하고 있다. 연간 2700t 가량 출하되고 있다.

특히 농소황토부추는 지난 2017년 GAP인증(농산물 우수관리제도)을 획득하고 2020년에는 농식품부 주관 GA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대상을 받는 등 뛰어난 품질과 안전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오상민기자 sm5@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더 잘사는 울산 위해 힘차게 뛰어봅시다”
  • 오는 7일 시민과학 독수리학교 개교
  • 야생동물 먹이 제공에 주민불편 가중
  • [특별기고]지금 우리에게는 ‘도시숲’이 필요하다
  • [생존기로에 놓인 울산 산업계 ]고부가 선박·정유·전기차로 ‘글로벌 친환경’ 경쟁력 강화
  • 한파 가고 미세먼지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