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3월 준공 예정인 북구 강동 바다도서관 준공 2개월 연기, 개관은 올해 8월
상태바
오는 3월 준공 예정인 북구 강동 바다도서관 준공 2개월 연기, 개관은 올해 8월
  • 신동섭 기자
  • 승인 2023.01.25 0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월 준공 목표로 건립되던 울산 북구 강동 산하동 바다도서관(가칭)의 준공이 2개월 연기돼 5월 준공된다.

24일 북구에 따르면 강동초등학교 등하교시간 공사 중지, 화물연대파업으로 레미콘 수송지연, 실내인테리어 추가 공사 등의 이유로 준공이 연기됐으며, 올해 8월 개관한다.

국비 17억6600만원·시비 10억6300만원·구비 12억6300만원 등 총 40억9200만원을 들여 조성하는 바다도서관은 부지면적 680㎡에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980㎡ 규모로 조성된다. 자료실과 다목적실, 다함께돌봄센터 등 복합문화공간으로 건립된다.

지하 1층에는 문서고와 기계실, 지상 1층 다목적실·다함께돌봄센터, 2층 어린이자료실·유아자료실, 3층 일반자료실·사무실이 각각 들어선다. 신동섭기자 shingiz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더 잘사는 울산 위해 힘차게 뛰어봅시다”
  • 오는 7일 시민과학 독수리학교 개교
  • 야생동물 먹이 제공에 주민불편 가중
  • [특별기고]지금 우리에게는 ‘도시숲’이 필요하다
  • [생존기로에 놓인 울산 산업계 ]고부가 선박·정유·전기차로 ‘글로벌 친환경’ 경쟁력 강화
  • 한파 가고 미세먼지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