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사, 튀르키예지진 피해복구 지원
상태바
현대차 노사, 튀르키예지진 피해복구 지원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3.03.20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대자동차 노사는 튀르키예를 덮친 대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이재민을 돕기 위해 20일부터 노사합동 성금모금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한 사전 홍보 모습.
현대자동차 노사는 튀르키예를 덮친 대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이재민을 돕기 위해 노사합동 성금 모금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성금 모금 캠페인은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울산공장을 비롯해 전주공장과 아산공장에 근무하는 국내생산공장 임직원 4만여명과 판매, 정비, 남양연구소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시행된다.

모금은 희망자 대상 급여공제 방식으로 진행된다.

캠페인을 통해 모인 성금은 5월 중 주한 튀르키예 대사관에 전달돼 지진 피해 이재민을 지원하는데 전액 사용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노사가 성금 모금 캠페인을 전개하게 된 것은 지난 2월 현대차그룹에서 튀르키예와 시리아에 구호성금을 기탁한 후 임직원의 자발적인 기부참여 창구개설 요구가 많았기 때문”이라면서 “빠른 시일내에 지진피해가 복구돼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지난 2월10일 튀르키예와 시리아에 총 200만달러 규모 구호성금을 지원한 바 있다.

성금 전달과 별도로 현대차 튀르키예 현지 법인은 한국 기업 중에서 최초로 지원 방안을 발표하고 긴급 지원 활동에 나섰다. 매몰 현장 구조에 필요한 절단기·그라인더 등 인명 구호장비에 25만유로, 식품·위생용품·방한용품 등 이재민 생필품에 25만유로 등 총 50만유로 규모의 현물을 지원했다. 또 보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지진 피해 차량에 대한 수리비와 재해 지역 차량 정기 점검비용을 50% 할인해 주고 있다.

석현주기자 hyunju021@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외곽순환도로 건설 본격화, 완전개통땐 언양~강동 22분 거리로
  • [지역민도 찾지 않는 울산의 역사·문화명소]공원 조성 지지부진...차고지 전락한 부지
  • 울산시·울산HD, 리그 2연패 기념 카퍼레이드
  • 3~4대 함께 카페 나들이…울산 관광지 연휴 내내 북적
  • CIP-HSG성동조선 부유식해상풍력 사업 맞손
  • ‘울산교 무빙 라이트쇼’ 한층 화려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