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365일 이용 가능한 ‘안심무인택배함’ 호응
상태바
울산 남구, 365일 이용 가능한 ‘안심무인택배함’ 호응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0.02.1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 남구가 운영하고 있는 ‘안심무인택배함’에 주민들의 호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안심무인택배함을 이용하고 있는 모습.

 울산 남구가 운영하고 있는 ‘안심무인택배함’에 주민들의 호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구가 지난해 1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세이프 24 안심무인택배함은 낮 시간대에 택배 수령이 어려운 다가구 주택이나 원룸 밀집지역, 맞벌이 세대나 1인 가구 등을 대상으로 택배기사를 사칭한 범죄예방을 위해 시행됐다.

 남구 안심무인택배함이 설치된 곳은 남구청 의회동 건물과 사회적경제지원센터(삼산동) 2곳이다. 지난해 이용건수는 1340여건으로 집계됐으며, 이용건수가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안심무인택배함 이용방법은 물품 주문 시, 택배 수령장소를 택배함이 설치된 장소로 지정하고 물품도착 48시간 이내에 이용자 휴대전화로 전송되는 인증번호를 지정택배함에 입력하고 물건을 수령하면 된다.

 365일 연중무휴로 24시간 이용가능하며 이용료는 무료다. 물품보관기간은 48시간으로, 48시간을 경과할 경우 하루마다 500원의 연체료가 부과된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부,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공론화 실패 인정해야”
  • “삼산 노른자위 땅 공영주차장 짓는 건 잘못된 행정”
  • 이상옥 시의원,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 방안 간담회
  • “자치경찰제 시범 공모 적극 추진을”
  • 박병석 의장 “타협의 국회, 중진들이 마중물 역할 해주길”
  • 박성민 의원, LH사장 상대 다운2지구 홍수 대책 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