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책]김신배 '첫사랑 아닌 첫여자'
상태바
[새책]김신배 '첫사랑 아닌 첫여자'
  • 전상헌 기자
  • 승인 2023.11.21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신배 '첫사랑 아닌 첫여자'

◇김신배 <첫사랑 아닌 첫여자>

 울산 중구 유곡동 출신 김신배 작가가 자신의 일곱 번째 시집 <첫사랑 아닌 첫여자>를 내놨다. <첫사랑 아닌 첫여자>는 9남매를 길러내고 90세에 떠나신 선자(先慈)에 대한 그리움을 담은 ‘엄마가 오신다면’을 비롯해 가족애를 느껴볼 수 있는 작품 등 79편이 실렸다. 특히 가족애를 담은 시와 함께 동양화 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딸 김란이 일러스트와 동양화 기법으로 시와 잘 어우러지는 삽화를 넣어 감성을 더했다. 2005년 월간신문예 신인상 수상으로 등단해 ‘길산’이란 필명으로 활동하고 김신배 작가는 <보슬비 그리움 내리며> <아파한 사랑> <하늘에 안긴 바다> <바다에게 쓰는 편지> <전쟁 같은 사랑노래> <아포리아> 등을 발간했다. 147쪽, 1만원. 다윤디자인.

전상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석영의 버섯이야기(46)]장마, 야생버섯 입문의 최적기
  • 맨발산책로 조성붐 ‘자연환경 훼손’ 찬반 논란
  • 모든 빵이 천원…순식간에 동난다
  • [경상시론]도시와 산업의 조화 - 남목 산업단지 경관디자인의 혁신적 방향
  • 울산 상업계고 2개 학과 재구조화한다
  • 울산시 청년 구직지원금 최대 180만원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