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동 오피스텔 전세사기, 기초의원 등 3명 검찰 송치
상태바
신정동 오피스텔 전세사기, 기초의원 등 3명 검찰 송치
  • 강민형 기자
  • 승인 2023.11.21 0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남구 신정동 ‘ㄹ’오피스텔 전세사기(본보 4월25일자 6면 등)와 관련, 경찰이 전세 사기 혐의로 현역 기초의원을 포함해 부동산 중개업자 등 3명을 검찰에 송치했다.

20일 울산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10월30일께 해당 건설사 전 대표 A씨와 부동산 중개업자 2명을 사기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다. 경찰은 고소된 26건 중 10건에 대해 A씨가 부동산 중개업자 2명과 전세사기를 공모한 정황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신정동 ‘ㄹ’오피스텔 세입자 26명 등은 전세보증금을 반환받지 못하면서 건설사와 부동산 중개업자 등을 사기 혐의로 경찰에 고소한 바 있다. 이와 관련, 세입자 중 일부 가구는 전세금반환소송 등 민사소송도 진행해 승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일부 고소 건에 대한 송치”라며 “나머지 피해자들에 대한 수사는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강민형기자 min007@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웅촌예술작가전’ 12월3일까지 릴레이전시회
  • [송은숙 시인의 월요시담(詩談)]김백겸 ‘밤하늘 눈썹에는 눈물 같은 별들’
  • “조국과 육군 발전 위해 더 많이 헌신”
  • [배성은의 세금이야기(30)]자경농지의 입증
  • [차이나는 울산공방 클래스](21) 일곱계절공방(꽃)
  • ‘울산 OK 현장서비스의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