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고려아연, 챔프전서 원익 꺾고 기선제압 성공
상태바
울산고려아연, 챔프전서 원익 꺾고 기선제압 성공
  • 박재권 기자
  • 승인 2024.05.17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5일 서울 성동구 마장로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2024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원익 중국 용병 구쯔하오 9단을 상대로 대국을 두고 있는 울산 고려아연 이창석 9단. 한국기원 제공
울산 고려아연 바둑팀이 창단 처음으로 진출한 KB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에서 원익을 상대로 기선 제압에 성공하면서 첫 우승을 눈 앞에 뒀다.

정규리그 2위를 차지한 울산 고려아연은 지난 15일 서울 성동구 마장로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2024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정규리그 1위 원익에 3대1로 승리했다. 이로써 고려아연은 남은 2, 3차전에서 1승만 추가하면 지난 2022년 팀 창단 이후 첫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

울산 고려아연은 1국에서 막내 문민종 8단을 내보냈다. 문 8단은 원익 이지현 9단에게 220수 만에 불계승을 거두고 팀에 선제점을 안겼다.

2국은 2지명 이창석 9단이 나섰다. 이 9단은 원익의 중국 특급 용병 구쯔하오 9단을 상대로 중반까지 뒤지다 막판 대역전승을 거둬 2대0을 만들었다.

3국은 주장 신민준 9단이 출전했다. 신 9단은 원익 주장 박정환 9단에게 패하며 한 점을 내줬다.

대국은 한상조 6단이 끝냈다. 4국에 출전한 한 6단이 원익 베테랑 박영훈 9단에게 154수 만에 완승해 1차전 승리를 확정지었다.

울산 고려아연은 정규리그에서 6전 6승을 거둔 중국 용병 랴오위안허 9단이 자국에서 열리는 세계 대회 일정으로 불참했음에도 플레이오프부터 챔피언결정전까지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날 중구 장충단로 굿모닝시티 쇼핑몰에서 챔피언결정전 기념 바둑리그 서포터즈 페스티벌이 열렸다.

바둑리그 대학생 서포터스를 대상으로 열린 행사에서는 바둑대회를 비롯해 길거리 바둑 챌린지, 송혜령 3단의 공개해설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졌다.

2023-2024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상금은 우승 2억5000만원, 준우승 1억원, 3위 6000만원, 4위 3000만원이다.

박재권기자 jaekwon@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도시철도 1호선, 정차역 총 15개 조성
  • ‘녹슬고 벗겨진’ 대왕암 출렁다리 이용객 가슴 철렁
  • 정토사(울산 옥동)~무거삼호지구 직통길 낸다
  • 울산 동구 주민도 잘 모르는 이 비경…울산시민 모두가 즐기게 만든다
  • [창간35주년/울산, 또 한번 대한민국 산업부흥 이끈다]3년뒤 가동 年900억 생산효과…울산 미래먹거리 책임질 열쇠
  • 제2의 여수 밤바다 노렸는데…‘장생포차’ 흐지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