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국내첫 유엔식량농업기구 파트너십 수상
상태바
울산시, 국내첫 유엔식량농업기구 파트너십 수상
  • 석현주 기자
  • 승인 2024.06.12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유엔식량농업기구(FAO) 시상식에서 파트너십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파트너십 부문에서 영국 국제농업생명과학센터(CABI)와 공동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우리나라에서 처음이며, 연구기관이 아닌 지방정부가 수상하는 경우도 최초다.

시는 2022년 12월 우크라이나 기금 1억원 공여, 청년인재육성사업, 도시숲 연수 사업 등 다수의 국제개발협력(ODA) 사업을 시행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수상 상금 5000달러에 1만달러를 추가해 식량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나라에 기부할 예정이다.

유엔식량농업기구는 기아 퇴치 및 영양 개선, 식량 불완전 완화 등을 목적으로 설립된 유엔 산하 농업 전문 기구다.

유엔식량농업기구 시상식은 세계적인 식량 위기와 식량 안보 문제에 대한 대응을 장려하고, 농업과 식량 분야 혁신 촉진을 위해 2021년 발족했다. 파트너십 부문, 혁신 부문, 공로 부문, 챔피언 부문 등으로 구성됐다. 석현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바닷가 미관 해치는 ‘도료광고’ 눈살
  • 트램 통과 구간 공업탑로터리 평면화 여부 촉각
  • [발언대]염포산터널 정체 해소를 위한 제언
  • ‘울산도시철도 1호선’ 공청회, 태화강역~신복교차로 30분, 버스보다 15분 아낄 수 있어
  • 서울산권 도시지역 확장 속도낸다
  • [경상시론]태화강역은 울산의 얼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