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의대 교수협 비대위, 오늘 설문조사후 휴진 결정
상태바
울산대 의대 교수협 비대위, 오늘 설문조사후 휴진 결정
  • 오상민 기자
  • 승인 2024.06.12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의대 교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울산대학교병원·서울아산병원·강릉아산병원)는 11일 오후 5시 총회를 열고 의협이 주도하는 18일 휴진과 별도의 휴진을 논의했다. 정확한 휴진 여부는 12일께 윤곽이 나올 전망이다.

울산대 의대 교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는 11일 오후 소속 교수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총회를 열고 집단 휴진 계획을 논의했다.

앞서 5대 대형병원인 서울아산병원, 삼성서울병원, 세브란스병원을 각각 산하에 둔 울산대 의대, 성균관대 의대, 연세대 의대 교수 비대위는 18일 전면 휴진 동참 방침을 정한바 있다.

비대위는 이날부터 12일까지 소속 교수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거쳐 휴진 여부와 시점, 기간 등을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이는 18일 휴진에 앞서 서울의대 교수 비상대책위원회가 17일부터 무기한 휴진에 들어간 것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전국 40개 의대 교수 단체인 전의교협도 12일 정기총회를 열고 ‘전체 휴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오상민기자 sm5@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 바닷가 미관 해치는 ‘도료광고’ 눈살
  • 트램 통과 구간 공업탑로터리 평면화 여부 촉각
  • [발언대]염포산터널 정체 해소를 위한 제언
  • ‘울산도시철도 1호선’ 공청회, 태화강역~신복교차로 30분, 버스보다 15분 아낄 수 있어
  • 서울산권 도시지역 확장 속도낸다
  • [경상시론]태화강역은 울산의 얼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