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옥동 아파트 화단서 돈다발 연이어 발견
상태바
울산 남구 옥동 아파트 화단서 돈다발 연이어 발견
  • 신동섭 기자
  • 승인 2024.07.08 0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남구 옥동의 한 아파트 화단에서 이틀 새 총 7500만원의 돈다발이 발견됐다. 경찰은 정체불명의 돈다발 출처와 범죄 연관성을 조사 중이다.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5일 A 아파트에서 5000만원이 든 검은 비닐봉지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발견자인 아파트 경비원이 지난 4일 오후 2시께 순찰 도중 화단에 놓여 있던 비닐봉지 속 돈다발을 발견하고, 다음 날 아침 근무를 교대하며 입주민회장에게 돈다발 발견 소식을 알렸다. 입주민회장은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

돈다발은 모두 5만원권으로 은행용 띠지로 묶여 있었다.

이어 지난 6일 오전 7시45분께 아파트 환경미화원이 전날 5000만원이 든 비닐봉지를 발견한 장소의 1m 남진 떨어진 곳에서 2500만원의 현금(사진)을 추가로 발견했다.

이날 발견된 현금 역시 모두 5만원권으로 100장씩 다섯 다발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띠지에 표기된 은행에 인출자 확인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현금 주인을 찾고 있다. 또 보이스피싱 던지기 수법 등 범죄 관련성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신동섭기자 shingiz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맨발산책로 조성붐 ‘자연환경 훼손’ 찬반 논란
  • [최석영의 버섯이야기(46)]장마, 야생버섯 입문의 최적기
  • 모든 빵이 천원…순식간에 동난다
  • [경상시론]도시와 산업의 조화 - 남목 산업단지 경관디자인의 혁신적 방향
  • 울산금연지원센터, 금연 성과대회 ‘우수’ 선정
  • ‘연구행정 지식잔치 in UNIST’ 성료, 18개 강연·기관 교류 등 유익한 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