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오토밸리로에 도시숲 조성사업 시행
상태바
울산 북구, 오토밸리로에 도시숲 조성사업 시행
  • 정세홍
  • 승인 2020.04.03 0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는 2020 도시숲 조성사업으로 오토밸리로에 생활환경숲을 조성하고 가로수를 심는다.

2일 북구에 따르면 2억7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 매곡동 일원 오토밸리로 마동IC 교통섬에 약 2000㎡ 규모의 도시숲을 조성한다. 또 화봉~연암동 구간 중앙분리화단에 가로수를 심는 사업도 진행한다.

산업단지와 주거지 경계에 위치한 오토밸리로 입지여건을 고려, 계절별 꽃 피는 나무 위주로 도시숲을 조성해 나가기로 했다.

마동IC 교통섬 일원에는 배롱나무, 은목서, 산딸나무 등을, 연암동~화봉동 구간 중앙분리화단에는 이팝나무를 심어 도시 경관을 향상시킴은 물론 차량통행으로 인한 대기오염을 완화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업은 5월 중순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북구 관계자는 “북구 꽃도시 조성과 연계해 꽃피는 도시숲을 조성해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 경관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 도시숲 수목 생육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세홍기자 aqwe0812@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청와대 교육비서관 박경미·의전비서관 탁현민
  • ‘땀 아끼지 않는 4년’ 약속
  • 간절곶서 국회의원 첫 출발 각오 다져
  • 21대 국회 4년 대장정에 돌입, 울산현안 위한 여야협치 기대
  • 자동차산업, R&D 등 세액공제율 인상을 조선업, 노후LNG선 조기 대체발주를
  • 현대자동차, 한화큐셀과 태양광 연계 에너지 저장장치(ESS) 공동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