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수의 시조산책(100)]점자 블록 - 윤경희
상태바
[김정수의 시조산책(100)]점자 블록 - 윤경희
  • 경상일보
  • 승인 2021.04.07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점자 블록 - 윤경희
무심코 밟은 바닥이 누군가의 눈이었다
손을 내민 듯한 울퉁불퉁한 촉수였다
틈 사이 갇혀 있었던 누군가의 길이었다

▲ 김정수 시조시인

인도 위 나란히 깔린 노란 선을 밟고 지나왔다.

발 밑에서 느껴지는 둥그란 요철들. 알고 보니 빛의 강약 파장을 타고 앞 못보는 이들에게 정보를 전달하는 등대이자 나침판이다.

한번쯤 보이는 그 너머를 바라보자. 무심코 점자 블록 위에 선 우리, ‘누군가의 눈’을 밟고 서 있는 건 아닌 지. 김정수 시조시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대한수중환경보호협회, 태화강 국가정원에서 '생태계교란종 거북이 퇴치활동' 벌여
  • 울산장애인자립생활센터‧울산광역시보조기기센터, 장애가정에 맞춤형 주택 개조 전달식 가져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2021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19일, 현대E&T, 포항예술고등학교 헌혈
  • 野, 기모란 방역기획관 임명 철회 촉구
  •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선거 3파전 본격 레이스
  • 울산 중구의회 ‘행정·복지 달력 제작 조례’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