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호 “암각화 보존 위해 사연댐 헐고 대곡천 복원”
상태바
장윤호 “암각화 보존 위해 사연댐 헐고 대곡천 복원”
  • 권지혜
  • 승인 2022.01.1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지방선거에 울산시장 출마를 선언한 장윤호 울산시의원은 13일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반구대암각화의 영구보존을 위해 사연댐을 헐고 대곡천을 복원하겠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지난 20년간 울산이 해결하지 못한 대표적인 문제로 반구대암각화 보존과 낮아진 수위로 인한 부족한 식수 문제가 있다”며 “민선 7기 들어 시는 반구대암각화를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지지부진한 상태”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장 의원은 “지금까지 단편적이고 한시적인 용역이 아닌 반구대암각화의 영구보존을 위한 장기적이고 종합적인 용역을 통해 사연댐을 헐고 대곡천을 복원하겠다”고 선언했다.

권지혜기자 ji1498@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은 서고 울산은 패싱 불만 폭주
  • “18억에 매입한 부지, 폐기물 처리에 100억 부담”
  • [친절한 논설실:뉴스 톺아보기]울산도 교통오지 벗고 사통팔달 철도시대 개막
  • 울산시립미술관 1호 소장품, 백남준 ‘거북’ 위용
  • 울산 남구 추억의 고교시절 특화거리 조성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 울산 첫 공공미술관 ‘시립미술관’ 문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