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포항·경주 해오름생활체육대축전 성료
상태바
울산·포항·경주 해오름생활체육대축전 성료
  • 박재권 기자
  • 승인 2023.11.20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포항·경주 생활체육 동호인의 화합과 친목을 도모하기 위한 2023 해오름생활체육대축전이 지난 18일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및 각 종목별 경기장에서 개최됐다.
울산·포항·경주 생활체육 동호인의 화합과 친목을 도모하기 위한 2023 해오름생활체육대축전이 지난 18일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및 각 종목별 경기장에서 개최됐다.

울산시가 주최하고 울산시체육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동맹도시의 시청, 시의회, 체육회 및 생활체육동호인 400여명이 참가했다. 3개시의 시의원 족구경기를 시작으로 동호인들의 시 대항 배구, 게이트볼, 파크골프, 배드민턴 경기가 진행돼 스포츠를 통한 이웃간의 아름다운 승부와 함께 값진 땀방울로 뜨거운 우정을 나누며 서로를 응원했다.

이날 행사에 김두겸 울산시장을 비롯한 주낙영 경주시장, 김남일 포항시부시장과 3개시의 시의장, 체육회장 및 김기현, 박성민 국회의원이 참석해 대회 개최를 축하했다.

김두겸 시장은 이날 개회식에서 대회를 위해 참석한 포항, 경주시 선수단에게 환영의 메시지와 함께 “상생을 위한 발전을 위하여 꾸준히 노력할 것을 약속하며, 해오름의 가치를 드높일 수 있는 상징적인 행사로 스포츠를 통한 화합으로 발걸음을 같이 맞춰 나가자”고 말했다.

김철욱 울산시체육회장은 “스포츠 교류를 통한 유대관계로 지역 발전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재권기자 jaekwon@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석영의 버섯이야기(46)]장마, 야생버섯 입문의 최적기
  • 맨발산책로 조성붐 ‘자연환경 훼손’ 찬반 논란
  • 모든 빵이 천원…순식간에 동난다
  • [경상시론]도시와 산업의 조화 - 남목 산업단지 경관디자인의 혁신적 방향
  • 울산 상업계고 2개 학과 재구조화한다
  • 울산시 청년 구직지원금 최대 180만원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