쭉쭉 오르는 코스피, 2년3개월만에 최고치
상태바
쭉쭉 오르는 코스피, 2년3개월만에 최고치
  • 김창식
  • 승인 2020.09.15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나흘 연속 상승한 코스피가 연고점을 경신한 15일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충격파를 딛고 2년3개월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15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15.67p(0.65%) 오른 2443.58에 장을 마쳤다. 2018년 6월12일(2468.83) 이후 2년3개월여만에 최고치이다. 지난 3월 코로나 충격파로 1400선까지 떨어진 코스피가 약 반년 만에 1000p 가까이 뛰어오른 셈이다.

‘동학 개미’로 불리는 개인 투자자들의 주식 투자 열기와 넘치는 시중 유동성 등이 지수를 끌어올린 동력으로 꼽힌다.

이날 외국인은 코스피에서 2501억원어치를 사들였고, 코스피200 선물도 3958억원 순매수했다.

업종별로는 운수창고(1.30%)와 전기·전자(1.11%), 섬유·의복(1.08%)이 1%대 상승한 가운데 의약품(0.69%)과 화학(0.58%) 등도 올랐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5.29p(0.59%) 상승한 899.46으로 마감하며, 2018년 4월17일(901.22) 이후 최고점에 올라섰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 종가보다 4.5원 내린 1179원에 거래를 마쳤다. 김창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울산시설공단, 지역 내 국가유공자 독거어르신 30가구 대상 명절음식 나눔 행사 진행
  • 울산 북구 해안가에서 북한 추정 목선 발견
  • 울주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취약가정 대상 맞춤형 긴급지원물품 지원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추석 연휴 맞이 청렴 캠페인 실시
  •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 ‘2020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29일, 한국폴리텍대학 울산캠퍼스, 유성여자고등학교, 롯데백화점 울산점, 현대자동차 헌혈
  • 울산병원 노사, 임단협 타결 ‘11년 연속 무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