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하늘공원 봉안시설 설연휴 사흘간 휴장
상태바
울산하늘공원 봉안시설 설연휴 사흘간 휴장
  • 이춘봉
  • 승인 2022.01.14 0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설공단은 울산하늘공원을 방문하는 참배객들의 안전한 시설 이용 및 편의 도모를 위해 설 명절 기간 종합 대책을 수립했다고 13일 밝혔다.

울산시설공단은 참배객이 집중되는 설 연휴 기간(1월31~2월2일) 추모의집과 자연장지 등 봉안시설을 임시 휴장한다. 추모의집은 설 연휴 전후인 17~30일과 2월3~21일 33일 동안 사전예약제를 통해 일일 총 1800명 이내로 입장을 제한한다. 시설 내 제례실 및 휴게실은 17일부터 2월28일까지 43일간 폐쇄한다. 승화원은 설 당일만 휴장하며 장례식장은 휴장 없이 정상적으로 운영한다.

울산하늘공원추모의집을 검색한 뒤 실시간으로 원하는 날짜 및 시간(오전 9시~오후 5시30분)을 예약할 수 있다. 예약 서비스는 16일 오전 9시부터 제공한다. 참배객은 예약 시간 10분 전에 도착해 예약 확인 및 방역을 완료해야 하며 시설 내 음식물 섭취는 금지된다.

시설 방문이 어려운 경우에는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에 접속, 한국장례문화 진흥원에서 제공하는 ‘온라인 성묘 시스템’을 이용해 차례상, 헌화, 추모의 글 작성 등을 할 수 있다.

이춘봉기자 bong@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은 서고 울산은 패싱 불만 폭주
  • “18억에 매입한 부지, 폐기물 처리에 100억 부담”
  • [친절한 논설실:뉴스 톺아보기]울산도 교통오지 벗고 사통팔달 철도시대 개막
  • 울산시립미술관 1호 소장품, 백남준 ‘거북’ 위용
  • 울산 남구 추억의 고교시절 특화거리 조성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 울산 첫 공공미술관 ‘시립미술관’ 문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