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IT전문 외국인 공학석사 24명 배출
상태바
울산대, IT전문 외국인 공학석사 24명 배출
  • 차형석 기자
  • 승인 2021.07.23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대학교 산업대학원(원장 박주철)은 22일 교내 산학협동관 국제회의실에서 글로벌스마트IT융합전공 제1기 졸업식을 갖고 공학석사 학위를 수여했다.
울산에서 IT융합기술을 습득한 세계의 젊은이들이 석사 학위를 취득하고서 자국 IT산업 발전 기수로 활약하게 됐다.

울산대학교 산업대학원(원장 박주철)은 22일 교내 산학협동관 국제회의실에서 글로벌스마트IT융합전공 제1기 졸업식을 갖고 공학석사 학위를 수여했다. 학위를 받은 졸업생은 우즈베키스탄 21명, 인도 2명, 방글라데시 1명 등 모두 24명이다. 이들은 지난 2019년 2월 입학해 5학기에 걸쳐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빅데이터, 클라우딩컴퓨터, 정보보안, 디지털콘텐츠 등 IT 과목을 영어로 수강하고, 이를 산업에 융합하기 위해 자동차·조선·화학 등 울산의 주력산업도 함께 공부했다.

졸업생들은 귀국해 IT 전문가로서 자국 산업 발전에 기여하거나 한국에 남아 IT 관련 기업에 취직하는 것으로 진로를 정했다.

인도 명문 국립대인 델리대학교 컴퓨터과학과를 졸업하고 울산대 글로벌스마트IT융합전공에 입학해 이날 최고상인 총장상을 수상한 발라 만주(여·25)씨는 한국 기업에 추천돼 입사를 준비하고 있다.

그는 “울산대에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IT기술을 응용하는 역량을 쌓았다”며 “입사하면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한국어를 더욱 열심히 공부하고 싶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온산산단서 염산 5.5t 누출…주민들 병원行
  • 현대자동차, 국내 최초 콘셉트카 ‘포니쿠페’ 영상 공개
  • 현대차·기아, 중국 부진 여전…상반기 판매량 11%↓
  • BNK경남은행, 소통에 중심 둔 경영전략회의 감동
  • 경상일보 보도사진전 관람하는 지역 인사들
  • 여론전·민생현장행…대선주자들 구슬땀